고객지원
자유게시판
제목 백악관 주치의 "바이든 건강, 대통령직 수행 적합한 수준"
이름 miya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건강 상태가 직무 수행에 적합한 수준이라는 진단이 19일(현지시간) 나왔다.

바이든 대통령의 백악관 주치의인 케빈 오코너는 이날 바이든 대통령이 받은 건강 검진 결과에 대해 6쪽짜리 문서를 통해 이런 소견을 밝혔다고 AP,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78세의 바이든 대통령은 생일인 20일이면 79세가 된다. 역대 최고령 대통령 당선인인 바이든은 나이 때문에 종종 건강에 관한 우려를 자아냈지만 일단 합격점을 받은 것으로 평가된다.

오코너 주치의는 "대통령은 건강하고 활기찬 78세 남성으로, 대통령 직무를 성공적으로 수행하기에 적합하다"고 밝혔다.

다만 바이든 대통령의 걸음걸이가 과거보다 더 뻣뻣해졌다고 말했다. 이 현상은 1년 전 발 골절과 척추 관절염, 발의 일부 감각을 못 느끼는 경증 말초신경병증의 결과라고 진단했다.